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카테고리

rss 아이콘 이미지


안성 서운산 자락에 위치한 청룡사는 고려시대(원종6)인 1265년에 처음 세워진 사찰로 고려말 이름난 고승인 나옹화상이 크게 중창하면서 청룡사라 불렀다고 한다. 나옹선사가 중창한 이후 그 명맥을 유지해 오다 인조의 셋째 아들인 인평대군의 원찰이 되면서 현재의 모습을 갖춘 것으로 보인다. 또한 1900년대부터는 남사당패의 근거지가 되었으며, 부근에 지금도 남사당마을이 있다. 남사당패는 봄부터 가을까지 안성장터를 비롯하여 전국 각지 장터에서 공연을 하면서 생활을 하다가 추운 겨울에 이곳 남사당 마을로 돌아와 지냈다고 한다.

청룡사에는 문화재로 지정된 여러 유물들을 소장하고 있다. 주불전인 대웅전(보물824호)는 고려말 사찰을 중창할때 처음 세워졌다고 하며, 조선후기 중건하면서 오늘날 모습을 갖추었다. 청룡사에는 보물로 지정된 영산회괴불탱(보물 1257호)과 감로탱(보물1302호), 18세기 활동한 승려인 사인비구가 만든 동종(보물11-4호) 등 보물급 문화재 4점을 소장하고 있다. 또한 사찰 마당에는 고려시대 세워진 삼층석탑이 남아 있다.

안성 청룡사(靑龍寺), 경기 안성시 서운면 청룡길
청룡사는 고려 원종 6년(1265) 명본국사가 대장암으로 창건, 그 후 공민왕 13년(1394) 나옹선사가 지정연간(1341~1367)에 이 산을 지나면서 지혜의 해가 거듭 빛나고 자비의 구름이 광채를 냄에 이 곳에 신비한 징조가 있겠다고 생각하시고 하루를 묵게 되었는데, 과연 꽃비가 내리고 상서러운 구름이 일면서 용이 오르내리는 것을 보고 이 곳에 주석을 하시면서 절을 크게 중창하여 산 이름을 서운산이라 하고 절 이름을 청룡사라 명명하였다. 절 안에는 대웅전, 관음전, 관음청향각, 명부전 등이 있고, 대웅전 앞에는 명본국사가 세웠다는 삼층석탑이 있다. 대웅전은 다포계의 팔작집으로 고려말 공민왕 떄에 지어져 조선후기에 다시 지은 것으로 조선 후기의 기법과 양식을 잘 보존하여 보물824호로 지정되었다. 청룡사에서 유명한 것은 자연미를 살린 기둥이다. 구불구불한 아름드리나무를 껍질만 벗긴채 본래의 나뭇결 그대로 살려 기둥으로 세웠다. 사람이 만드는 건축물에 최대한 자연미를 살린 우리나라 건축의 한 특징을 보여준다. 청룡사는 공양왕의 초상화를 봉안하다가 세종19년(1437) 세종의 명에 의하여 고양으로 옮겼고, 후에는 인평대군의 초상화를 모시고 왕실의 태평을 비는 원찰로 삼았었다. 이곳은 조선 후기에 등장한 남사당패의 근거지이기도 하다. 이들은 인근 불당골에서 겨울을 지낸 뒤 봄부터 가을까지 청룡사에서 준 신표를 들고 기예를 뽐내며 안성장털르 비롯해 경기, 충청도 등 전국을 돌아다니면서 연회를 팔며 생활했다. <출처:안성시청>


안성 청룡사 전경. 서운사 남쪽 계곡에 자리잡고 있는 사찰로 서향을 하고 있다. 보물 824호로 지정된 주불전인 대웅전을 중심으로 명부전, 산신각 등 여러 불전과 요사채들이 배치되어 있다.


청룡사 출입문인 천왕문


청룡사 대웅전(보물824호), 대웅전은 앞면 3칸에 다포계 팔작지붕을 하고 있는 건물이다.


구불구불하게 자란 나무를 그대로 살려 기둥으로 세운 것을 볼 수 있다.


내부 중앙에 불단을 만들어 석가삼존불을 모시고 그 뒤에 닫집을 달았다.


지방보살을 모신 명부전, 잎면 3칸에 맞배지붕을 하고 있다.


앞면 1칸의 아담한 산신각


봉향각

청룡사 삼층석탑
이 탑은 높이가 2.38m로 평면 사각형의 단층 기단 위에 3층의 탑신을 올렸다. 이 탑은 부분적으로 파손된 지대석 위에 3단의 받침이 기단을 받치고 있다. 기단은 4장의 돌로 만들어졌는데 각 면에 모서리 기둥과 버팀 기둥이 새겨져 있다. 탑몸돌과 지붕돌은 각각 다른 돌로 만들어졌으며 탑몸돌의 각 면에는 모서리 기둥이 조각되어 있다. 1층 탑신에 비해 2층과 3층 탑신의 높이가 급격하게 낮아져 비례가 흐트러져 봉니다. 지붕들은 경사가 급다가가 전각에 이르러 살짝 반전되었으며, 합각선이 뚜렷하다. 상륜부는 현재 남아 있지 않고 석탑에도 훼손이 있다. <출처:안성시청>


청룡사 삼층석탑. 단층의 기단 위에 3층의 탑신을 올렸다. 아담하면서 정형화된 고려시대 석탑 양식을 보여주고 있다.


삼층석탑 앞 당간지주


승려들이 기거하는 요사채인 지봉당(智峯堂)


지봉당 맞은편 종무소인 청룡당


범종각


청룡사 경내에 자라고 있는 고목


안성 청룡사 입구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안성시 서운면 | 청룡사
도움말 Daum 지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