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반응형

카테고리

rss 아이콘 이미지
반응형


 자금성은 크게 태화전을 중심으로 하는 공적인 영역인 전삼전(前三殿)과 일상적인 생활영역인 건청궁(乾淸宮)을 중심으로 한 후삼전(後三殿)으로 나눌 수 있는데, 그 경계가 되는 영역이 보화전(保和殿) 월대 아래 마당이자, 건청문((乾淸門) 앞 마당이다.

 소개 자료 등에 의하면, 자금성 내에서 가장 경계가 삼엄했던 곳이 이 곳이며, 자금성에서 평생을 보내는 황실가족이나, 궁인, 환관들의 입장에서는 실질적이 외부와 내부를 구분 짓는 곳이기도 하다. 보화전과 건청궁은 일직선으로 연결되어 있으며, 건청문을 중심으로 동.서 양쪽으로 자금성 내전(內殿)이 끝없이 펼쳐져 있다.


  전삼전(前三殿) 제일 뒷편에 자리잡은 보화전에서 내려다 본 건청궁(乾淸宮). 건청문에서 보화전까지 황제가 이동하는 통로가 있고, 양쪽으로 넓은 마당이 펼쳐져 있다.

보화전에서 내려다 본 건청궁(乾淸宮).

건청궁 서쪽편 내전으로 출입하는 출입문.

건청궁 출입문인 건청문(乾淸門)

건청궁 담장 바깥쪽 작은 건물. 원래 궁궐 전각이었는지는 알 수 없지만 휴게소로 사용되고 있다.

건청궁 동쪽편 내전(內殿)으로 출입하는 출입문. 이 곳에는 구룡벽이 있고, 자금성 내전(內殿) 중에서 가장 잘 꾸며진 전각으로 들어가는 출입문으로 별도의 관람료를 내야만 들어갈 수 있다.

자금성 보화전 동쪽편 출입문과 누각.

보화전과 건청궁 사이의 넓은 마당.


크게 보기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