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카테고리

rss 아이콘 이미지

영남 4대 길지로 손꼽히는 천전마을에 남아 있는 전통 한옥인 백하구려(白下舊廬)이다. 구한말 김대락이 살았던 집으로 1885년에 지어졌다고 한다. 김대락은 1907년에 이곳에 지역 최초의 근대식 학교인 협동학교를 개교하였다. 일본에 나라를 빼앗긴 1910년에 만주로 갔으며, 독립자금마련을 위해 사랑채까지 팔았다고 한다. 현재는 문화재 및 국가보훈시설로 지정되어 있다. 건물은 앞면 4칸 규모의 사랑채, 문간채, 안채로 구성되어 있다. 안채는 넓은 대청마루를 중심으로 방과 부엌 등이 배치되어 있다. 현재의 사랑채 일부는 다른 곳에 있던 건물을 옮긴 것이라 한다.

 

안동 천전마을 동쪽편에 위치하고 있는 백하구려. 구한말 교육자이자 독립운동가인 김대락이 살았던 고택으로 19세기에 지어진 집이다.

 

건물은 사랑채와 문간채가 바깥에 배치되어 있고, 뒷편에 안채가 있다. 전체적으로 폐쇄적인 'ㅁ'자형 구조를 하고 있으며, 사랑채 2칸 정도가 옆으로 튀어 나와 있는 형태이다.

 

백하구려 사랑채. 이곳에서 지역 최초의 근대식 학교를 개설하였다고 한다.

 

사랑채 툇마루

 

 

작은 사랑채 역할을 하는 문간채.

 

안채는 넓은 대청마루를 중심으로 방과 부엌이 배치되어 있는데 안마당을 좁게 쓰고 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북 안동시 임하면 천전리 257 | 백하구려
도움말 Daum 지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