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반응형

카테고리

rss 아이콘 이미지
반응형

 북경 자금성의 정전인 태화전을 들어가는 정문인 태화문(太和門)이다. 중국 자금성은 우리나라의 근정문과는 달리 정전인 태화전이 있는 조정(朝政)으로 들어가는 출입문이 3개가 있으며, 태화문은 그 중 가운데 있는 출입문으로 황제가 출입하는 문이다. 태화문 계단을 올라 태화문 앞에 서면 뒤쪽으로는 위압적인 오문(午門)이 있고, 태화문을 열면 웅장한 자금성이 눈앞에 보인다.

 이 곳을 통과할 때의 위압감은 상당했을 것으로 보인다. 지금은 태화문에서 관광객들이 그늘에 앉아 잠시 휴식을 취하면서 오문(午門)이 있는 외조(外朝)와 태화전이 있는 내조(內朝)를 감상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해 주고 있다.

 

자금성 정전인 태화전 정문인 태화문(太和門). 2층 전각처럼 보이는 출입문이다. 태화문 앞에는 1층으로 된 월대가 있고, 월대를 오르는 5개의 계단이 있다. 태화문의 가운데 출입문은 황제가 출입하는 문으로 지금은 닫혀 있다.

중국 자금성 정전을 출입하는 문은 태화문을 중심으로 2개의 출입문이 있다.

태화문 정면.

태화문 서까래와 처마, 기둥의 단청. 태화문에는 황금색 장식을 많이 해 놓고 있지는 않다.

태화문 천정.

태화문 앞 외조를 흐르는 내금수하를 건너는 내금수교에서 본 태화문.

동.서 측면에서 본 태화문. 동.서 측면으로 오르는 계단이 있고, 양쪽 출입문과 연결되는 통로가 있다.

서쪽편에서 보이는 태화문.

동쪽편에서 본 태화문

태화문 가운데 위치한 황제가 출입하는 출입문. 지금은 굳게 닫혀있다.

태화문 장식을 만지만 복이 온다는 미신이 있는지 많은 사람들이 장식을 만지면서 사진을 찍고 있다.

자금성 태화전에소 본 태화문

경복궁 정전이 근정문. 근정문은 태화문과는 달리 월대도 높지 않고 삼문 형식으로 되어 있다. 근정문 양쪽으로 작은 출입문이 있다.



크게 보기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