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History Traveling
반응형

스위스(Swiss) 12

프랑크푸르트 중앙역(Frankfurt am Main hauptbanhof)

프랑크푸르트(Frankfurt am Main)는 도시 이름에서도 알 수 있듯이 중세 유럽 대륙을 통일한 프랑크왕국의 이름이 남아 있는 도시이다. 프랑스 파리, 오스트리아 빈과 함께 중세에서 오늘날에 이르기까지 유럽대륙의 중심이 되는 도시이다. 라인강 지류인 마인(Main)강변에 세워진 이 도시는 라인강 수운을 활용하기에 적합한 도시로 18세기까지 신성로마제국 황제가 선출되고 대관식이 치러졌으며, 독일통일 후 독일연방의회가 개최된 도시이다. 오늘날에도 독일의 철도, 도로, 수운, 항공교통의 중심지이다. 독일은 큰 나라이기는 하지만 프랑크푸르트 공항이 독일의 관문공항이라고 할 수 있으며, 프랑크푸르트 기차역은 유럽대부분의 도시와 연결되고 있다. 또한 독일 산업과 금융의 중심지로서 다양한 박람회나 전시회과 끊..

스위스(Swiss) 2013.02.13 (2)

[프랑크푸르트] 마인(Main)강변 풍경

마인(Main)강은 프랑크푸르트 도심을 동서로 관통하는 강으로 길이 527km에 이르는 라인강 주요 지류 중 하나이다. 마인강은 백마인강과 적마인강이 합류하는 Kulmbach에서 라인강과 만나는 마인츠까지를 말하며, 프랑크푸루트를 비롯하여 독일 중심부를 흐른다. 독일의 중요한 공업지대를 연결해 주는 내륙수운의 역할이 큰 강으로 전체 2/3 정도가 큰 배의 항행이 가능하다. 프랑크푸르트는 마인강 내륙수운의 중심지로서 발달한 상공업 도시이며, 도시 이름에서도 알 수 있듯이 중세 게르만족으로 유럽을 통일한 프랑크족의 중심도시였다고 할 수 있다. 이 도시에서는 중세 신성로마제국 황제의 선출과 대관식이 이루어졌던 도시이며, 오늘날에는 유럽 금융의 중심지라고 할 수 있다. 프랑크푸르트는 이 마인강을 중심으로 도시가..

스위스(Swiss) 2013.02.11

[프랑크푸르트] 뢰머광장(Romer), 독일풍 건축물로 둘러싸인 구도심 광장

프랑크푸르트 뢰머광장은 중세풍의 목조건축물인 뢰머(Romer, 'Roman'의 독일어)를 중심으로 형성된 구도심 광장이다. 뢰머는 중세이래로 600여년간 시청사 건물로 사용되었다고한다. 뢰머를 중심으로 크고작은 목조건축물들이 들어서 있는데 대부분 상인들의 저택으로 통힝하여 오스트차일레라고 부른다. 뢰머는 상인들이 시의회에 이건물을 1405년에 팔았다고 하며 그 이후 시청으로 바뀌면서 오늘에 이르고 있다고 한다. 웅장한 석조건물로 시청사와 길드홀을 지었던 유럽의 다른 도시들과는 달리 뾰족한 목조건축물 형태를 유지하고 있다. 이곳에서는 중세시대 프랑크푸르트 대성당에서 대관식을 치렀던 신성로마제국 황제들이 연회를 개최하였던 유서깊은 장소이고도 하다. 원래의 건물들은 대부분 제2차세계대전 당시 연합군의 폭격으로..

스위스(Swiss) 2013.02.05

프랑크푸르트 대성당(Frankfurt Cathedral), 카이저돔이라 불리는 신성로마제국 대관식이 열렸던 대성당

프랑크푸르트 대성당(Frankfurt Cathedral)은 독일의 경제수도라 할 수 있는 프랑크푸르트 중심부에 자리잡고 있는 대성당이다. 독일어로 카어저돔(Der Kaiserdom St. Bartholomäus in Frankfurt am Main)이라 불리는 이 성당은 교황이 성 바르톨로메오의 해골을 성물로 보내면서 성 바오톨로메오에 헌정된 교회(Church)에 해당하는 성당이지만, 역사적인 중요성으로 대성당(Cathedral)로 많이 알려져 있다. 이 대성당에서는 1355년부터 신성로마제국 황제는 이곳에서 선출되었으며, 1562년부터 1792년까지 신성로마제국 황제의 대관식이 이곳에서 치러졌다고 한다. 17~18시기 독일 통일 과정 (German Mediatisation)에서 프랑크푸르트는 카톨릭교회..

스위스(Swiss) 2013.01.31

[취리히] 스위스를 대표하는 레더라(Laderach)초콜릿가게와 스와로브스키(Swarovski) 판매장

스위스는 벨기에와 함께 유럽에서 초콜릿으로 잘 알려진 나라이다. 19세기에 처음 고체 초콜릿이 만들어졌을때, 스위스에는 다니엘 피터라는 사람이 1876년에 카카오에 우유를 섞어서 만든 밀크초콜릿을 발명했다고 한다. 스위스에는 다국적 기업인 네슬레를 비롯하여 린츠, 토브레로네 등 대기업 브랜드와 지역마다 다양한 수제 초콜릿이 발달했다고 한다. 초콜릿은 중앙아메리카 사람들이 음료로 먹기 시작한 것으로 카카오콩으로 가공한 식품이다. 콜럼버스가 처음으로 유럽에 처음 소개한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실제로는 헤르난도 데 소토란 사람에 유럽에 퍼뜨렸다고 한다. 카카오콩은 1585년부터 무역거래가 시작되었으며, 처음에는 음료로 먹었다고 한다. 스위스의 경제수도라고 할 수 있는 취리히을 기차로 방문하게 되면 도심에서 제일..

스위스(Swiss) 2013.01.30

[취리히] 구도심 (Altsadat), 로마시대부터 리마트강변에 도시가 형성된 곳

취리히(Zurich)는 스위스연방의 경제수도라 할 수 있는 도시로 스위스에서 3번째로 큰 호수인 취리히호수 북안에서 리마트강이 시작되는 곳에 위치하고 있다. 예로부터 교통의 중심지로 독일과 이탈리아의 경제수도라 할 수 있은 프랑크푸르트, 밀라노와 연결된다. 취리히는 로마시대 이래로 주민들이 거주했던 지역으로 원래는 켈트 헬베티안(Cetic Hevetians)인들이 거주했던 지역에 로마인들이 세금을 걷기 위한 세관을 설치하면서 도시를 건설했다고 한다. 이 곳에서 최초로 세워진 성베드로교회는 원래 쥬피터 신전이 있었던 자리라고 하며, 프라우뮌스터 수도원 주변에는 물건을 교역하던 시장이 있던 곳이라고 한다. 취리히는 지금은 인구 39만명으로 주변지역까지 합치면 183만명이 주민들이 거주하는 스위스 최대 도시로..

스위스(Swiss) 2013.01.27

[취리히] 취리히 호수(Zurichsee) 주변 풍경

취리히 호수(Zurichsee)는 면적 89㎢로 초승달 모향을 하고 있는 스위스에서 3번째로 큰 호수이다. 이 호수는 빙하기에 알프스산맥에서 내려온 빙하가 녹아서 형성되었으며 북쪽에서 리마트강이 흘러내려가 독일의 라인강과 합류한다. 빙하가 녹아내려 형성된 호수답게 맑게 깨끗한 전형적인 스위스 풍경을 보여주는 호수이다. 리마트강이 시작되는 호수 북쪽에 스위스 연방의 경제수도라 할 수 있는 취리히가 자리잡고 있다. 호수 남동쪽에는 삼각주가 형성되어 있으며, 동쪽편 발렌호와 배의 운항이 가능하도록 13km의 운하가 굴착되어 있다고 한다. 취리히는 스위스에서 가장 큰 도시로 이탈리아, 독일, 프랑스를 이어주는 교통의 요지에 자리잡고 있으며, 실제로 이탈리아 북부 중심도시인 밀라노와 독일의 경제수도라 할 수 있는..

스위스(Swiss) 2013.01.23

[취리히] 취리히 고생물학 박물관(Paleontological Museum in Zurich)

취리히 고생물학 박물관(Paleontological Museum in Zurich)은 취리히대학 박물관내에 위치한 고생물학 연구소(Paleontological Institute and Musuem)의 공식 박물관이다. 1991년에 공식적으로 문을을 이 박물관은 1965년부터 연구소에서 소장하고 있던 화석을 비롯한 각종 소장품을 전시해 왔다. 이박물관은 원래는 동물학박물관(Zoological Museum in Zurich)에 속해있었다고 할 수 있는 1956년부터 고생물학 박물관을 분리하였다고 한다. 이 연구소의 주요 소장품들은 공룡화석을 비롯하여 삼엽충, 암모나이트 등 고생물학을 대표하는 각종 화석들이며, 주로 스위스의 알프스산맥과 북마메리카대륙에서 출토된 것으로 17세기부터 수집된 것들이라고 한다. 이..

스위스(Swiss) 2013.01.18

[취리히] 취리히대학교(Universität Zürich) 캠퍼스

스위스 연방의 경제 수도라고 할 수 있는 취리히는 북이탈리아.프랑스.독일을 연결해 주는 교통의 중심지이자 츠빙글리의 종교개혁이 시작된 도시이다. 이 도시는 산업혁명을 거치면서 알프스의 풍부한 수자원을 이용한 수력발전으로 기계공업과 제조업이 크게 발전한 도시이다. 이 도시의 성격에 걸맞게 취리히호수에서 라마트강이 흘러나가는 지역에 형성된 도심 동쪽편 언덕에는 스위스 연방을 대표하는 교육기관인 취리히공과대학과 취리히대학교가 자리잡고 있다. 취리히공과대학(Eidgenossische Technische Hochschule Zurich)은 학생수 1만5천명이 넘는 세계 최고 수준의 공과대학이다. 1884년 스위스 연방이 설립한 이 대학은 건축.토목.기계.화학.임학.수학 등의 학과로 개교했으며 컴퓨터.화학.수학.물..

스위스(Swiss) 2013.01.16

[취리히] 프라우뮌스터 수도원(Fraumunster abbey), 중세 취리히 경제와 권력의 중심지였던 수도원

스위스 종교 개혁의 중심지였던 그로스뮌스터(Grossmunster) 맞은편 리마트강변에 있는 취리의 4대 교회 중 하나인 프라우뮌스터 수도원(Fraumunster Abbey)이다. 시계탑이 있는 교회와 부속건물로 이루어진 이 교회는 853년 독일남부 바바리아 왕국의 루이스 2세가 그의 딸 힐데가르드(Hildegard)를 위헤 세운 수도원이다. 그 이후 1045년 헨리2세가 이곳에 시장을 개설하고 통행세를 걷고, 화폐를 주조하는 등 이 도시를 통치할 수 있는 많은 특권을 부여핬다. 이후 프레데릭 2세는 이 수도원에 독립적인 권한을 부여하여 취리히가 중세시대에 번성하는데 크게 기여하였다. 츠빙글리의 종교개혁 과정인 1524년에 수도원은 해체되었으며, 수도원 건물은 취리히시의 청사인 타운하우스(Stadthau..

스위스(Swiss) 2012.10.02

[취리히] 그로스뮌스터(Grossmunster), 츠빙글리가 설교하던 스위스 종교개혁의 중심지

유럽이 중세를 끝내고 르네상스시대에 접어들 무렵에 독일의 루터에 의해서 종교개혁이 일어났으며, 이로 인해 프로테스탄트라 불리는 신교도와 로마카톨릭이 유럽전역이 정치, 사회, 종교적으로 큰 갈등과 대립하는 시기에 접어들었다. 초기 종교개혁운동은 독일을 중심으로 크게 일어났으며, 칼비과 츠빙글리로 대표되는 스위스는 종교개혁의 중심지가 되었다. 제네바가 칼빈의 종교개혁의 중심지라면, 취리히는 츠빙글리와 불링거로 대표되는 종교개혁 운동의 중심이 되었던 도시이다. 취리히 호수 북안 리마트 강변에 세워준 스위스 최대의 로마네스양식의 교회인 그로스뮌스터(Grossmunster)는 스위스의 종교개혁가 츠빙글리가 16세기에 설교하던 대성당이었다. 이 교회는 취리히에 있는 중요한 4개의 교회 중 하나로 가장 큰 규모를 하..

스위스(Swiss) 2012.09.20

[취리히] 성베드로(St. Peter)교회, 최초로 개신교 교회 규칙에 의해 지어진 교회

스위스에서 금융의 중심지이자 경제적 수도 역할을 하는 취리히는 알프스산맥 북쪽에 위치한 큰 호수들 중 하나인 취리히 호수에서 리마트강으로 흘러나오는 곳에 위치하고 있다. 북이탈리아.프랑스.독일을 연결해 주는 교통의 중심지로 츠빙글리의 종교개혁이 시작된 곳이기도 하다. 예로부터 상업의 중심지이자 직물공업이 크게 발달한 지역으로 상인과 기술자의 조합인ㄷ 길드가 도시의 중심세력이었다. 산업혁명을 거치면서도 라인강 수력발전을 이용하여 기계공업 등 제조업도 크게 발전한 도시이다. 취리히 구도심을 형성하고 있는 호수 북안 리마트강 주변에는 시청사, 길드롤, 그로스뮌스터, 철도역 등 도시의 중요 시설들이 자리잡고 있다. 그 중 리마트강 서쪽편 언덕에 자리잡고 있는 취리히의 주요 교회 중 하나인 성베드로(St. Pet..

스위스(Swiss) 2012.09.19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