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카테고리

rss 아이콘 이미지

 경기전 정전은 조선 왕조를 개국시킨 태조 이성계의 어진이 모셔진 건물입니다. 1410년에 창건된 경기전은 1597년 정유재란 때 소실되고 광해군때인 1614년에 중건했다고 합니다. 정전은 다포계 양식으로 조선 중기의 형식이 반영된 건물로 유교의 법도를 잘 표현하고 있는 건물로 역사적/문화적 가치를 지니고 있습니다.
 
 정전이 자리한 내삼문을 들어서면 사방이 회랑으로 둘러져 있는데 좌측편 회랑에는 영조, 철종, 순종의 영정이 모셔져 있고, 우측편에는 세종, 정조, 고종의 영정이 모셔져 있습니다.


태조 이성계 어진(御眞)이 모셔진 보물로 지정된 경기전(慶基殿) 건물입니다. 가운데에는 신로(神道)가 있고 좌.우측으로 향로가 있습니다. 경기전 정전을 중심으로 좌우측과 내삼문 좌우로는 회랑으로 둘러져 있습니다.

경기전은 특이하게 앞쪽부분에 돌출되어 있는 형태로 건물이 지여져 있습니다.

경기전 정전 앞에는 거북이 두마리가 붙어 있는데, 경기전을 완성한 목공이 그 영원함을 위해 지붕에 암수 두 마리의 거북이를 올려놓았다고 합니다. 경기전이 목조건축인 점에서 화재를 다스리고자 하는 의도 있었다고 보여집니다.

경기전 정전 우측편 회랑입니다. 세종, 정조, 고종의 영정이 모셔져 있습니다.

경기전 좌측편 회랑입니다. 영조, 철종, 순종의 영정이 모셔져 있습니다.

경기전 정전 출입문인 외삼문입니다. 좌우로 회랑이 들어 서 있습니다.

경기전 정전으로 들어가는 신로(神道)와 좌우측편에 있는 향로입니다. 우측편에는 제물을 놓던 자리가 있습니다.

경기전 정전 앞 공간입니다.

경기전 정전의 처마 단청입니다.

경기전 정전 동쪽편에 자리한 전주서고에서 본 경기전 정전입니다.



사적 제339호의 경기전 정전은 조선 왕조를 개국시킨 태조 이성계의 어진을 봉안한 곳이다. 태조 어진을 모신 곳을 어용전, 태조진전 등으로 명명하던 것을 1442년(세종24년)에 경기전이라고 명명하였다. 1410년에 창건된 경기전은 1597년 정유재란 때 소실되고 1614년에 중건했다. 1872년 태조 어진을 새롭게 모사하여 봉안하면서(태조영정 보물 931호) 경기전의 전반적인 보수가 이루어졌다. 정전은 다포계 양식으로 외3출목, 내3출목이고, 5량 구조의 맞배, 겹처마 지붕이다. 살미의 쇠서가 발달되어 있고 내부에서는 초각 처리되어 안정된 조선 중기의 형식이 반영되어있다. 배례청은 이익공을 가진 익공계 양식으로 겹처마 맞배지붕이며 배례청의 박공면은 정전의 정면 모습이 된다. 정전과 배례청은 화강암 원형 초석 위에 민흘림의 원기둥을 세웠다. 내부의 5.8m나 되는 2개의 고주는 종보를 직접 받고 있으며, 양측면의 기둥도 대들보를 받는 고주로 되어 측부재 구조가 간결하고 견고하게 짜여있다. 포작의 내부 살미 조각과 보아지 및 종도리를 받는 파련 대공의 섬세한 조각과 우물천정 단청 등의 의장이 화려한 편으로 다른 유교 건축과 차별화된 권위성을 볼 수 있다. 구조 부재들의 이음과 맞춤이 정확하며 견고하고 조선 중기의 전통 건축 기법이 잘 전수된 안정된 구조와 부재의 조형 비례는 건축적 품위를 돋보여준다. 조선왕조를 개국한 태조 어진이 봉안된 정전 기능과 품위에 기준한 내신문 내의 신로 및 향로의 엄격한 격식, 그리고 정전과 배례청 평면 조합 및 어방구조 등이 보물로서의 문화재 가치가 인정된다. <출처:문화재청>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풍남동 | 경기전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