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카테고리

rss 아이콘 이미지


오천항은 충남 보려시 오천면에 있는 작은 어항으로 조선시대에는 충청수영이 있었던 군항이었다. 이 항구는 육지쪽으로 들어와 있는 작은 만에 위치하고 있어서 먼바다의 파도를 막아줄 뿐 아니라 바다와 육지에서 잘 보이지 않는 위치에 있으며 역사적으로는 백제때부터 화이포라는 항구로 이용되어왔던 곳이다. 조선시대에는 고려말부터 서해안에 출몰했던 왜구를 제압하기 위한 전진기지 충청수영이 이 곳에 설치되었으며, 많은 병선들이 정박했더 군사기지의 역할을 했던 곳이다. 오천항 주변에는 충청수영을 비롯하여 역사적인 명소가 많으며 조선시대에 이곳 충청수영에는 풍족한 해산물과 서해안의 경치를 감상하기 위해서 많은 문인들이 찾았다고 한다. 또한 오천항은 국내 최대의 키조개 산지이기도 하다.


조선시대 충청도 서해안을 지키던 충청수영 산하의 많은 병선들이 정박했었던 오천항은 지금은 작은 어항처럼 보인다. 오천항이 천혜의 항구라는 것은 지금도 항구에 파도를 막는 방파제가 필요없을 큰 파도가 거의 없는 항구이다.


오천항이 있는 지역은 새우젓으로 유명한 광천읍을 지나는 하천이 서해안과 연결되는 입구이며, 서해안 태안반도에 있는 천수만 입구에 위치하고 있다. 조선시대 세금운송로인 조운선을 보호하는 것이 충청수영의 주임무였다.


광천읍과 연결되는 하천에는 방조제가 설치되어 있다.


충청수영성 성벽 위에서 내러다 보이는 오천항 앞바다.


오천항에는 인근 섬지역과 연결하기 위해 카페리가 운행되고 있다.


오천항은 내해 깊숙이 들어와 있는 파도가 거의 없는 지역으로 방파제 이 항구가 운영될 수 있는 천혜의 자연조건을 가지고 있다.


오천항에 정학하고 있는 어선들. 낚시배들이 많은 것으로 보인다.


오천항 낚시배



항구에 정박하고 있는 어선들


오천항 입구


항구 입구에서 본 항구와 바다.


수산물판매장이 있기는 하지만, 항시 영업을 하고 있지는 않는 것으로 보인다.

항구 주변의 상가지역


옛 충청수영 관아가 있던 자리에는 오천면 소재지로서 관공서들이 모여 있다.



항구 뒷편 작은 언덕에 충청수영성이 있다.


충청수영성 성벽

 


충청수영성 관아 건물 중 객사는 언덕 위로 옮겨져 복원되어 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남도 보령시 오천면 | 오천항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