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History Traveling
반응형

전통사찰 4

진천 만뢰산(보련산) 보탑사, 웅장한 삼층목탑이 세워진 사찰

보탑사는 충북 진천 만뢰산(보련산) 자락에 있는 전통 사찰이다. 이곳은 고려시대 큰 절이 있었던 절터에 1996년에 세운 사찰이다. 사찰에는 황룡사 9층목탑을 모델로 전통방식으로 세운 3층목탑을 주불전으로 지장전.영산전 등 크고 작은 전각이 들어서 있다. 사찰 경내에는 이곳에 큰 절이 있었음을 말해주는 고려시대 탑비인 연곡리석비(보물404호)가 남아 있다. 주불전인 3층목탑은 높이 42.7m로 상당히 높은 편이다. 내부 모두 트인 통층구조로 지은 법주사 팔상전과 달리 1층에서 3층까지 계단으로 오르내릴 수 있도록 되어 있다. 1층은 대웅전, 2층은 법보전, 3층은 미륵전으로 사용하고 있다. 1층 대웅전에는 사방불(동방 약사우리광불, 서방 아미타여래불, 남방 석가모니불, 북방 비로자나불)이 배치되어 있고,..

전국 사찰 2014.07.21

대구 관암사, 갓바위가 있는 팔공산 관봉 중턱에 위치한 전통사찰

경북지방의 대표적인 기도처인 팔공산 갓바위가 있는 관봉(해발850m) 정상 아래에 있는 사찰인 관암사이다. 이 사찰은 갓바위로 잘 알려진 관봉 석조약사여래좌상과 함께 통일신라시대부터 존재했던 사찰이라고 하나, 조선시대에 폐사되었다가 최근에 새로 중건된 사찰이다. 갓바위를 오르는 대표적인 등산로인 진인동에서 출발하여 정상까지 오르는 길 중간에 위치한 사찰이다. 갓바위 또한 이 사찰을 중건한 백암이 발견하여 국가문화재로 지정하였다고 한다. 관봉 중턱에 위치한 이 사찰은 실질적으로 1963년의 갓바위이 존재가 알려짐과 동시에 창건된 사찰로 오랜 내력을 가지고 있지는 않고 현재의 불전 또한 대부분 최근에 지어진 것이라고 한다. 사찰은 주불전인인 대웅전을 중심으로 약사전, 관음전, 삼성각, 요사채 등으로 전각들이..

전국 사찰 2013.12.03

서울 북한산 진관사, 죽은이의 영혼을 위로하는 수륙재가 열렸던 사찰

진관사는 서울의 서북쪽 끝, 경기도 고양시와 경계 지점 근처 북한산 계곡에 자리잡고 있는 사찰이다. 신라 시대에 원효대사가 창건하였다고 알려지고 있는 절로 원래 이름은 신혈사였는데, 고려현종 때 새로이 크게 건축한 후 진관사라 불리게 되었다고 한다. 절의 내력이 오래된 까닭에 근처의 동네 이름도 진관내동이라고 불리우고 지금은 은평 뉴타운으로 바뀌고 있습니다. 이 진관사에서 북한산 쪽으로는 깊고 아름다운 계곡이 형성되어 있는데 그 모습이 두개의 바위산 가운데 계곡이 흐르고 있는 모습을 보여주고 그 계곡을 통해서 북한산을 오르는 길은 바위암벽이 많아 약간 험한편이다. 진관사는 현재의 사찰규모로 볼 때는 그 규모가 크지 않고 대부분의 건물들이 한국전쟁이후 중건된 것이라 내력이 깊지 않은 것으로 보이지만 불암사..

전국 사찰 2013.08.20 (1)

서울 북한산 삼천사, 의상능선 아래 계곡에 자리잡은 고찰

북한산 의상봉 아래 삼천사 계곡에 자리잡고 있는 전통사찰인 삼천사이다. 이 사찰은 삼국시대 원효대사가 창건한 사찰이라고 하지만 창건연대는 정확히 밝혀지지 않았다고 한다. 고려시대에 삼천사에 관한 기록이 남아 있으며 조선시대 기록에 따르면 한때 3처여명의 승려가 수도할 정도로 큰 절이었다고 한다. 원래 삼천사는 현재의 위치에서 계곡 상류쪽 부암동 암문 아래에 있었는데 임진왜란때 승병들이 집결지로 사용하기도 했으며, 이때 사찰이 불타버렸다고 한다. 현재의 삼천사는 임란왜란 이후 진영화상이 고려시대에 만든 마애여래입상(보물 657호)가 있던 작은 암자를 중장하였다고 한다. 이 사찰 또한 한국전쟁으로 불타버리고 현재의 전각들은 대부분 1970년대 중창하였다고 한다. 삼천사는 북한산 계곡의 좁은 지역에 자리잡고 ..

전국 사찰 2013.08.14 (1)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