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반응형

카테고리

rss 아이콘 이미지
반응형

 북경 자금성 두번째 출입문인 단문(端門)은 천안문을 들어서면 눈앞에 바로 보이는 성문이다. 규모나 형태는 천안문과 거의 비슷하지만, 그 앞에는 금수교같은 다리는 존재하지 않는다. 형식적인 의미를 크게 가지는 출입문은 아닌것 같아 보인다. 지금도 수리공사가 진행중이다. 이 단문(端門)을 들어서면 정식명칭은 '고궁박물관'인 자금성 외조(外朝)가 시작되는 오문(午門)이 정면에 보이고 자금성 매표소가 서쪽편에 있다.


자금성 천안문을 들어서면 정면에 단문(端門)이 보인다. 천안문과 자금성 사이 공간이 꽤 넓음에도 불구하고 천안문 성루를 오를려는 사람들로 상당히 붐비는 곳이다.

자금성 단문(端門)에 걸린 현판

자금성 단문(端門)을 들어서서 보이는 단문(端門).

단문(端門)을 들어서면 마당에 전시된 청대에 사용하던 화포들을 볼 수 있다.

단문(端門)과 오문(午門) 사이에는 넓은 광장이 조성되어 있고, 양쪽에는 옛날 관청으로 쓰였던 건물들이 보인다. 지금은 고궁박물관 전시장으로 사용되는 것 같다.

단문(端門)과 오문(午門) 사이에는 넓은 광장.


크게 보기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