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반응형

카테고리

rss 아이콘 이미지

일본 가가와현 리쓰린공원(栗林公園)

일본 여행 2021. 1. 29. 23:44 Posted by younghwan
반응형

일본 에도시대 각 번(藩) 다이묘들이 영지에 조성했던 다이묘정원(大名庭園) 중 하나인 다까마스시 리쓰린공원(栗林公園)이다. 다카마쓰성(高松城)에서 남쪽으로 2 km 정도 떨어진 시운산(紫雲山) 동쪽 에 6개의 연못과 13개의 동산을 배치해 정원으로 조성했다. 문화재로 지정된 정원으로 단풍, 철쭉, 소나무를 비롯하여 다양한 수목들이 사계절 아름당운 정원을 만들어 내고 있다. 공원은 남정(南庭)과 북정(北庭)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남정은 에도시대에 조성한 전통 회유식 다이묘정원(回遊式大名庭園)이며 북정은 근대 이후에 조성한 현대식 정원이다. 

<비래봉(飛來峯)에서 본 리쓰린공원 남호(南湖)과 시운산(紫雲山)>

동문을 통해 공원을 출입할 수 있으며 동문을 들어서면 상공장려관 광장과 북호(北湖)를 볼 수 있다. 

<공원 출입문인 동문>
<북호와 소나무가 있는 섬>

북호와 서호 사이에는 에도시대 다실(茶室)로 지어진 초가 지붕을 하고 일모정(日暮亭)과 그 이전에 다실로 쓰였던 구 일모정을 볼 수 있다. 다실을 정원이 조성된 이래 수차레 이전을 거듭했으며 현재의 일모정은 1899년에 지어진 것이라 한다. 

<일모정(日暮亭)>
<서호(西湖)>
<옛모습이 남아 있는 구 일모정>
<적벽(赤壁)과 인공폭포>

공원 남쪽은 남호(南湖)와 함취지(涵翠池)를 중심으로 크고 작은 섬과 봉우리를 조성하고 다양한 수목을 심어 전통 다이묘정원을 조성해 놓았다. 국월정(掬月亭)은 그 중심에 자리잡고 있는데 다양한 풍경을 즐기면서 차를 마실 수 있다. 

<함취지(涵翠池)와 국월정(掬月亭)>
<섬으로 연결되는 다리>
<남쪽 풍안(楓岸) 언덕에서 보이는 남호와 국월정(掬月亭)>
<저산(渚山)에서 보이는 남호와 섬>
<저산(渚山)에서 보이는 국월정>

국월정(鞠月亭)은 에도시대 초기에 지어진 다실 형태의 건축물로 대다실(大茶屋)이라 했다. 현재의 건물은 1965년에 다시 지어진 것으로 관람객에게 개방되어 있다. 

<국월정(鞠月亭)>
<국월정 마당>
<국월정 내부>
<국월정에서 보이는 함취지(涵翠池)>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