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카테고리

rss 아이콘 이미지


 육군박물관은 서울 공릉동 육군사관학교에 있는 박물관으로 1956년에 육사기념관으로 처음 개관했다가 1966년에 군사박물관으로 이름을 바뀌면서 군사전문박물관으로 바뀌었다. 빅물관에는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군사관련 유물들이 많이 전시되어 있다. 대표적인 유물로는 세총통(보물845호), 대완구(보물857호), 블랑기자포(보물861호), 조흡왕지(보물1126호), 부산진순절도(보물391호), 동래부순절도(보물392호) 등이 있다. 박물관은 조선시대 무기류들인 칼, 활, 노(弩), 각종 화포, 조선시대 군사관련 문서들과 임진왜란의 기록 등 조선시대 유물들과 한국전 관련 유물,유품 등이 전시되어 있다.

1985년에 개관한 현 박물관 건물은 우리나라 현대 건축을 대표하는 건축가 김중업이 설계한 3층의 원형 건물로 약 6,000평방미터 규모이다. 전체적인 형태는 열쇠모양으로 '조국통일을 염원한다다'는 뜻이 담겨 있다고 한다. 입구에는 육군사관학교를 대표하는 인물로 고 강재구 소령의 동상이 서 있고, 야외에 일본군 야포 등이 전시되어 있다. 박물관 뒷편 언덕에는 조선시대 최고 군사조직인 삼군부 관아 건물이었던 청헌당 건물을 옮겨 놓고 있다.



육군사관학교 경내에 소재한 대표적이 군사전문박물관인 육군박물관. 현 건물은 현대건축을 대표하는 건축가 김중업이 설계한 것으로 1986년에 개관하였다고 한다.


박물관은 열쇠모양을 하고 있으며, 원통형의 3층 건물을 유물전시장으로, 앞쪽의 건물은 강당 등으로 사용하고 있다.


유물전시실이 있는 건물은 고리모양을 하고 있으며, 가운데는 중정형식으로 비워놓고 있다. 이 곳에는 주로 유물로 볼 수 있는 화포들이 전시되어 있다.


전시실을 받치고 있는 기둥


건물 2~3층을 전시실로 사용하고 있는데 2층에는 조선시대 군사관련 유물을, 3층에는 일제강점기와 한국전쟁때의 군사유물들을 전시하고 있다.


박물관 입구 로비에는 등록문화재로 지정된 박정희 전대통령의 의전용 세단이 전시되어 있다. 이 자동차는 1968년에 제작한 캐달락 세단 자동차로 박정희 대통령 재임 후반에 타던 의전용 차랑이라고 한다.


2층 전시실로 올라오는 계단과 박물관 입구 로비


2층전시실을 주로 조선시대 군사관련 유물들이 전시되어 있는데 주로 다음과 같은 유물들이 전시되어 있다.

 1) 조선시대 기본 무기인 칼(도검), 활(각궁), 노(弩)
 2) 조선시대 화약무기들, 세총통(보물845호), 대완구(보물857호), 블랑기자포(보물 861호)
 3) 조선시대 무관 임명장인 조흡 왕지(보물1226호) 外, 군사지도와 병법서
 4) 임진왜란의 기록, 부산진순절도(보물391호)와 동래부순절도(보물392호)


고종의 활과 화살통, 대한제국 고종황제가 사용하던 활과 화사롱으로 궁장 장기홍이 제작함. 활에 '호미 虎尾'와 '주연 珠淵'이 움각되어 있다.


세총통(Small Musket), 보물 845호, 15세기, 청동. 세종 때 개발된 가장 작은 총통, 주물, 장충신이란 명문이 적혀 있다. 구경 10mm, 길이 13.9cm로 화살 1개를 쇠집게(철흠자)로 발사한다. 사거리는 500m 정도이다.


대완구(Mortor), 보물 857호, 1845년(헌종 11). 형태가 주발과 비슷하여 완구라고 불렀으며, 일명 '탱구'라고도 하였다, 구경에 따라서 별대완구, 대완구, 중완구, 소완구, 소소완구 등 여러 종류가 있었으며, 비진천리, 단석, 철환을 사격하였다. 사거리는 단석이 약 500m, 비진천뢰가 약 400m이었다. 제저연대와 관계관의 성명 등을 밝힌 명문이 있다. 구경 26.3mm, 길이 64.6cm이다.


블랑기 자포(Gun), 보물 861호, 1563년(명종18). 조선중기인 명종 18년에 만들어진 것으로 목동 지하철 공사 현장에서 출토되었다. 가장 오래된 블랑기포 중 하나로 구경 9.3mm, 길이 43.2cm이다.


비격진천뢰(Explosive Iron ball, 복제품), 보물 860호. 임진왜란 때 화포장 이장손이 개발한 포탄으로 천둥.번개와 같은 위력을 지녔다는 뜻이며, 내무에 목곡, 죽통, 빙철, 화약을 넣어 완구로 발사한다. 직경 21cm, 깊이 18cm, 무게 21.6kg이다.


조흡 왕지, 보물 1226호,1406년 조선 태종이 조흡에게 내린 왕지, 1425년(세종7)부터 왕지를 교지라고 개칭함. 조흡은 고려후기 문하시중을 지낸 조민소의 손자로 1400년(정조2) 방간의 난에 공을 세워 공전을 지급 받고 무관의 요직에 발탁되어 벼슬이 재상의 반열에 오른 인물이다. 조흡이 태종으로부터 받은 4건의 교지에 해당하는 문서가 각각 보물 897호, 898호, 899호, 1226호로 지정되어 있다. 조선전기 공식문서 중 그 연대가 오래된 것으로 당시 사회연국에 좋은 자료가 되기때문에 각각 문화재로 지정되어 있다.


부산진순절도(보물391호), 동래부순절도(보물392호)


3층 전시실로 올라가는 계단


박물관 마당에 전시되어 있는 조선시대 화포


일제강점기의 일본군 화포들. 그 중 일본 31년식 속사야포는 구 일본 육군이 1910년대부터 1910년대 중반까지 표준 야포로 사용하였던 무기로서, 노일전쟁에 처음 실전으로 사용되었다.


제정러시아 요새포, 제정러시아가 1879년 뻬름 군수공장에서 제조하여 극동침략의 거점인 여순지역에 배치했던 요새포. 러.일전쟁 때 일본군이 노획하여 남산에 있던 신사에 전시했던 것을 옮겨왔다고 한다.


박물관 뒷편 언덕에 있는 조선시대 최고 군사기구인 삼군부 관아 청사였던 청헌당


박물관 입구에는 육군사관학교를 대표하는 인물로 강재구 소령의 동상이 세워져 있다.


한국전쟁당시 전사한 육군사관학교 출신 인사들를 추모하는 공간


육사기념관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노원구 공릉2동
도움말 Daum 지도